편도절제술 가볍게 소견해서는 안되네

​​

>

편도선에 생기는 노란색 좁쌀만한 알갱이를 따는 법, 도, 결, 돌이라고 하는데 여러분, 한 번 들어보셨나요?구취가 심해서 신경이 쓰이겠지만 이로 인해 편도절제 수술까지 건의하시는 분은 아마 별로 없을 것입니다.하지만 항상 날은 이에 대해 우리가 가져야 할 경계심에 대해 말해보려고 합니다.​​

>

신체를구성하고있는자신의면역조직인사람에게생기는이것은사실면역활동에직간접적인도움에대해서아직정확하게밝혀지지않았고,이를떼어내는편도절제술을통해서어떤문제를유발한다는것 또한밝혀지지않았습니다.맹장염보다 높은 발병률을 보이는 편도선염은 그 고통이 수반되지 않으면 자주 일어나 만성 염증과 감기의 원인이 되거나 비대해지면서 기도를 막고 수면 무호흡증을 말해 구취의 주범이 됩니다.​​

>

대부분 결석이라고 하면 딱딱하고 위험하다고 소견을 할 수도 있습니다.사실 결석은 부드러운 제형은 생명에 지장을 주는 일은 없습니다.BUT는 그 작은 크기에 짠 냄새가 상당하고, 한번 손으로 만자와 지테에서도 큰 악취가 날 정도입니다.만약 그것이 입에 있다면? 스스로도 느낄 수 있는 구취로 이어집니다.이 때문에 일상생활에서도 큰 스트레스가 됩니다.​​

>

심한 경우 재채기 기본 음식을 먹으면서 양치질을 하면서도 밖으로 배출할 수 있습니다.이 때는 이미 다른 결석도 쌓여 있을 확률이 상당히 높습니다.자주 보면 구부러져서 눈에 보이는 부분을 직접 눌러서 직접 제거하려는 사람이 있다는데 오히려 부러진 목 부근의 상처가 본인이 되어 오히려 더 큰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

깊으니 메스꺼움을 참고 시도해야 하는 것 또한 고역이다.사실 병원에서도 편도절제술보다는 일반적으로 내시경을 통해 내부를 확인하고 소와에 있는 결석을 떼어내는 노하우, 또는 마취 후 노하우로 취하는 경우도 있다고 합니다.또한 병원에서 사용하는 설압자로 짜내는 경우와 절제하는 노하우도 있습니다만, 이 때는 그 부분에 상처가 생겨 버립니다.​​

>

제거되기 어려운 부분은 항생제 복용이 바람직할 수도 있습니다.페니실린이 나쁘지 않고 에리트로마이신 같은 다양한 항생제가 있지만 이것만으로 입안의 부패한 박테리아의 의문을 해결하기는 어렵습니다.재발이 용이하고 장기복용으로 장이나 구강 내막 스토리, 오히려 다른 좋은 균이 제거될 수 있다는 의문점이 있기 때문입니다.​​

>

다른 하나는 레이저에 의한 치료법이 있습니다만, 깊숙한 봉투 본인의 구멍은 레이저로 제거할 수 있다고 합니다만, 안전하지 않다는 보고가 계속되고 있다고 합니다.사람에 따라 거부 반응이 심한 경우도 있기 때문에 치료의 비결은 달라질 수 있고, 치료 후에도 계속 재발한다면 그 다소로 편도 절제를 고려해야 합니다.​​​

>

사실 편도 절제술은 코골이나 수면 무호흡증의 경우에도 시행될 수 있습니다.이비인후과에서 가장 많이 시행되는 수술로 부작용과 합병증이 15% 이내로 높지 않습니다.드물게 편도절제술 후 미각감퇴를 보일 수도 있다고 하는데 국내에서는 특별한 보고가 없다고 합니다.​​

>

그런데 사실 편도절제술도 수술인 만큼 제일 마지막에 고려해야 하는데요.대부분 전신 마취 후 그 부분을 적출하여 다시 꿰맨다.실제로 30분 정도의 간단한 것 같고, 본인의 봉합부 관리가 중요하고, 1, 2주 정도 통증이 있을 수도 있다고 합니다.​​

>

사람에 따라 같지는 않고 타지만 직후 3~4일이 되면 음식을 삼킬 때마다 목에 압정이 걸린 것 같은 고통을 수반하기도 합니다.​

그렇다면 평소에 예방할 수 있는 비결이 가장 궁금한 점입니다.​​

>

사실, 생해 습관으로 방지할 수 있지만 요양 후에도 우리 입 안에는 여전히 sound 식물의 쓰레기가 남아있어, 이것이 세균과 합쳐져서 원인이 된다는 것을 알고 계시겠지만, ​​

바로 작은 습관 구강 세정제에 있습니다.​​

>

식후 구강세정제 사용은 입안에 남아있던 잔여물을 배출시켜 치아와 건강을 관리할 수 있습니다.평소 철저한 구강 위생을 위해 식후 가글 한 번이 박테리아의 부패가 일어나기 전에 큰 도움이 된다고 합니다.​​

>

그러나 이때 알코올이 강하게 함유된 시중 구강세정제를 이용하면 오히려 자극이 돼 더 의문이 생길 수 있다.이때 추천할 만한 것은 자연에서 추출한 천연 유래 성분을 이용한 안전한 가글입니다.​​

>

저 또한 일반 시중에서 구하기 쉬운 제품을 사용하다 오히려 구멍이 뚫린 경우를 자주 보았습니다.하지만 허니쿨은 독하지 않기 때문에 자극이 되지 않고 녹차와 직접 만든 무, 자초, 작약, 정향추출물, 자일리톨 등 우리 몸에 위험하지 않은 원료를 넣었다고 합니다.편도절제술 전 예방과 개선을 위한 선택으로 좋은 선택이 될 것 같습니다.​​​

>

이외에도 평소 잇몸질환으로 병원을 다니거나 잇몸이 붓고 출혈하거나 입안이 마르는 구강건조증이 심하고, 구취에 의한 감정을 하고 있는 경우에는 구강세정제를 권장합니다. 평소 작은 생활로 예방할 수 있다면 가장 최근부터 시작하는 것이 좋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