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배우 케이트 베킨세일 미소가 아름다운 영국

 미소가 아름다운 영국 여배우 케이트 · 벳킨세일

영화 진주만에서 해군 간호장 에블린 중위 역을 맡은 케이트 베킨세일(Kate Beckinsale)

그 외, 세린디피티, 언더월드, 반헤싱, 여성잔, 언더월드:블러드 워등에서 열연한 배우입니다.

미소가 참 자연스럽고 아름답다

73년생 부들부들

73년생 동갑내기 미국 영화감독

렌 와이즈먼과 결혼했다

세상은 참 넓고 미인은 많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