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기는 회전근개 파열 [어깨 통증] 실치료] 오십견과 혼동되다

 

#어깨통증치료=한국 성인기준 20%이상으로 평생에 한번쯤은 어깨에 통증을 느낀다고 합니다. 특히 퇴행성 변화가 진행되고 중장년층의 경우는 통증을 호소하는 비율이 높지만 어깨 통증이 생겨도 오십견을 사용해 치료를 지연시키거나 방치하는 경우가 적지 않습니다.

그러나 어깨에 발생하는 질환은 오십견 뿐만 아니라 매우 다양한 질환이 발생할 수 있으며 대표적인 질환으로 오십견과 비슷한 증상이 있으며 많은 사람들이 혼동을 주는 어깨회전근개파열이 있습니다.

회전 근개 파열이란?회전근 파열은 어깨의 회전운동을 담당하는 4개의 회전근근근 중 하나 또는 그 이상이 어떤 원인으로 파열된 것을 의미합니다만. 퇴행성의 변화가 원인으로 나타날 수도 있지만, 주로 어깨를 많이 사용하는 직업군, 운동선수 등에서 발병률이 높은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회전근개파열 vs 오십견 회전근개파열이 생기면 어깨에 통증과 운동제한이 생기는 것이 대표적인 증상인데요. 오십견과 같은 증상으로 오십견을 보이는 환자가 적지 않습니다. 그러나 두 질환은 분명히 차이점이 있는 질환입니다. 오십견은 자신의 힘으로 움직이는 그리고 타인의 힘으로 움직이는 능동적, 수동적 운동은 모두 제한되지만 회전근개파열의 경우 타인의 힘으로 움직이는 수동적인 운동은 가능합니다.

또한 회전근개파열은 밤에 통증이 심해져 수면장애를 유발할 수도 있고, 아픈 쪽의 어깨를 뒤척이는 것이 어렵습니다. 또한 어깨 근력이 약해져 물건을 떨어뜨리거나 단추를 잠그거나 세수를 하는 등 일상생활에도 큰 지장을 줄 수 있으므로 초기에 진단과 치료를 받으시는 것이 좋습니다.

초기에는 체외충격파치료, 약물치료, 주사치료, 물리치료 등의 비수술적 보존치료를 통해서도 호전을 기대할 수 있습니다. 그러나 방치한 시간이 길어져 파열범위가 커진 경우, 또는 보존적 치료를 꾸준히 하여도 통증이 개선되지 않는 경우에는 견관절 내시경을 통한 수술치료를 고려할 수 있습니다.

견관절 내시경 수술은 통증이 나타나는 어깨 부분을 약 1cm 미만으로 최소 절개한 후 초소형 카메라 내시경과 수술 도구를 삽입하여 질병의 진단과 치료가 동시에 가능한 수술입니다.

최소 절개를 하기 때문에 절개부위가 작고 전신마취를 하지 않고도 수술이 가능하여 환자의 부담을 덜어줄 수 있을 뿐만 아니라 노약자, 만성질환자에게도 적용 가능합니다.

정확한 후 그에 맞는 치료법으로 어깨에 통증을 유발하는 원인은 매우 다양하며, 통증이 왔다고 해서 무조건 오십견으로 단정하는 것은 위험합니다. 따라서 어깨에 지속적인 통증이 발생한다면 자가진단보다는 가까운 병원에서 정확한 진단과 치료를 받는 것이 좋습니다.